삼미갈비찜

대구 서문시장

 

 

서문시장에 도착하니 저녁 8시.

8시면 한참 영업 중일 거라 생각했는데 막상 서문시장에 도착하니 분위기가 쌩~

다른 곳은 다 벌써 문을 닫았고 먹자골목 식당은 몇 곳 영업을 하고 있었는데 그중에 하나가 삼미갈비찜이었다.

 

 

 

 

메뉴는 한우갈비찜, 소갈비찜, 돼지갈비찜이 전부다.

돼지갈비찜이 유명하다니 돼지갈비찜으로 주문~

 

 <<  돼지 갈비찜(7,000원*2) + 공깃밥(1,000원*2)  >>

 

갈비찜이라 하는데 내가 보기엔 제육에 더 가까운 것 같다.

밥은 화끈하게 사발에~

 

 

 

 

 

 

 

 

주문 전에 맵다고 하긴 했는데 먹어보니 진짜 매웠다.

처음에는 2인분 양이 너무 적은 게 아닌가 했는데 매워서 고기는 조금만 먹고 밥을 무지하게 먹었다.

원래 공깃밥 양도 많았는데 밥 두 공기를 더 추가해서 아예 고기에 부어서 비벼 먹었다.

 

마늘이 많이 들어가서 다 먹고 나니 입에서 양념이 꽤 오래 남는 것만 빼면

저렴하고 맛있게 매운 갈비찜이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