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자동차여행] 카셀 이비스 호텔

2015.01.13 23:30유럽 여행/유럽 자동차 여행

카셀 이비스 호텔

유럽자동차여행

 

 

독일여행 일정이 꼬인 탓에 원래 예정했던 캠핑을 못하고

급하게 검색해서 가장 저렴한 카셀 이비스 호텔로 왔다.

 

유럽여행을 시작하고 이틀 동안 평균 수면시간이 5시간 이하라

다크서클이 코 밑까지 내려앉았다.

  

오늘도 800km 넘게 달려 덴마크 Hirtshals까지 가야 하니 일정이 만만치 않다.

 

성수기라 덴마크 Hirtshals에서 Kristiansand까지 페리 티켓을 미리 예약했는데

이렇게 피곤할 줄 알았으면 하루 더 시간을 두고 예약을 할 것 그랬다.

 

 

피곤할수록 아침을 먹어야겠다는 생각에

파리 한인마트에서 사온 3분 카레와 즉석밥을 데우고

라면에 계란도 하나 풀어서 끓였다.

모든 게 다 즉석이고 인스턴트지만 아침에 빵이 아닌 밥을 먹는 것만으로도 살짝 위로가 된다.

 

 

 

 

 

간밤에 머문 곳은 카셀에 있는 이비스 호텔이었는데

항상 이비스 버젯만 이용하다가 처음으로 한 등급 높은 이비스 호텔에서 머물렀는데

포인트가 적립되는 거와 좀 넓은 거 말고는 이비스 버젯하고 별 차이가 없는 것 같다.